2008년 6월 18일 수요일

Daum 에 새 'id' 를 만들었습니다

예전 PC통신 나우누리 시절부터 써 오던 freesoft 라는 아이디가 네이버에서는 '누군가가' 사용중 또는 '사용 후 탈퇴해버린' 아이디라서 사용이 불가능했었습니다.

그래서 울며 겨자먹기로 짜내서 만든 아이디가 'nobodyuknow' 였는데, 사람들한테 이메일 불러줄 일이 있을때 대략난감한데다가 아이디가 꽤 길어서 별로 '정이 안가는' 아이디었습니다.

예전 Daum 에 아이디를 만들때도 이 아이디가 이미 사용중이라서 letter2me 라는 장난같은 아이디를 만들었었고, 아이디가 이러니 이메일이나 블로그를 사용할 리도 만무.. 결국은 웹인사이드나 애드클릭스 설정할때만 접속을 하곤 했었지요.

그런데 방금 전에 daum 의 3~4자 아이디 만들기 초대권과 관련한 내용을 읽어보다가 아이디 한번 새로 만들어 보자라는 생각으로 'freesoft' 를 넣었더니 사용할 수 있다고 합니다. 아싸~ 즉시 아이디를 만들었습니다.

근데 문제는... -_- 동일 주민번호인 아이디임에도 불구하고 애드클릭스쪽은 별도로 동작을 하는 느낌이어서 지금까지 모은 '클린 도장' 을 써먹을 수가 없다는 것인데...

아무리 찾아봐도 아이디 넘겨주는 서비스 같은것도 없어보이네요. OTL

왠지 앞으로는 daum 을 자주 이용하게 될 것 같은 느낌입니다. ( 네이버에 사둔 수십곡의 배경음악들은 어떻게 하지 -_-;; )

댓글 없음:

댓글 쓰기

가장 많이 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