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3월, 2009의 게시물 표시

구글과의 끝말잇기 이기기

일단 만우절 거짓말은 아니고, 정말 동작되는 서비스입니다. 오늘만 노출되는건지 앞으로도 계속 되는건지는 모르겠습니다만…
뭐 아직까지는 새발의 피, 앵간하면 죄다 이길 수 있다. 더군다나 검색창에 검색어 자동완성 기능도 있으니 –_-;;ㄹ로 끝나는거에 좀 약한 경향이 있지만 그래도 재밌네요. :)분발하세요 끝말잇기님.
이런건 애교로 넘어가기로 했습니다. ㅋ

내일은 만우절

오늘은 개인적으로 약간 섭섭한(?) 날입니다. 오랫동안 같이 회사를 다녔던 대학동기이자 회사동료였던 친구의 마지막 출근날이고(퇴사), 역시 입사 이후 잘 지냈던 또 다른 한명이 출산때문에 휴직하게 되어 오늘이 마지막 출근일입니다.또한 근 1년 가까이 제가 다니던 Virtedco 에서 제가 수업을 들었던 VCC/VPC 반의 강사였던 Holly 의 마지막 수업이었습니다. 저보다 한 살 어린 그녀는 이번에 Virtedco 와의 계약이 끝났고, 또 이런저런 이유로 인해 동료강사이자 남자친구인 Zack 과 함께 미국으로 돌아갑니다. 영어학원 오래 다닌것도 아니고 많은 강사들을 만나본 것도 아니지만 Holly는 여러모로(?) 최고의 강사였고, 또 다시 Holly 같은 선생님을 만날 수 있을지 좀 걱정이 되기도 합니다만… 아무튼 미국 가서도 잘 지냈으면 좋겠고 언젠가 다시 한번 만날 날이 오길 진심으로 바래봅니다. Holly 도 없으니 저도 다시 VCC 반을 알아보거나 비즈니스반을 알아봐야 할 것 같습니다.
그건 그렇고…늘 그러해왔듯 올해도 어김없이 만우절이 찾아왔습니다.(내일이 4월 1일)수많은 블로거들의 홈페이지에 OO로 이민갑니다 ~~에 취업했습니다 로또에 당첨되었습니다 등의 글들이 올라올 것 같고 구글이나 기타 IT회사들도 만우절 장난을 치겠지요. GM/크라이슬러 결국 파산! 이런 그럴듯한 거짓말이 올라와서(뭐 사실이 될 가능성도 아주 크지만 –_-;;) 지수가 곤두박질 쳤다가 회복될 가능성도 있을테고 특히 구글의 경우 어떤 그럴싸한 거짓말들이 올라올지 궁금하기까지 합니다.내일이 만우절인지 몰랐던 모 언론사의 모 기자는 그걸 사실인양 기사를 냈다가 개념없네 어쩌네 하는 댓글을 잔뜩 구경하게 될지도 모르겠군요.
유쾌한 거짓말들은 괜찮은데 또 어디 폭파시킨다느니 집에 불이났다느니 하는 장난전화는 없었으면 하고, 반대로 거짓말같이 믿기 힘들지만 정말인 사실들도 몇개 생겼으면 좋겠습니다.참고로 아래는 위키피디아 한국어 페이지에서 가져온 만우절 관련 유명한 거짓말입니다. ( …

2009년 3월 27일 읽은 책

최근 도서를 아예 읽지 않는건 아닙니디만 포스팅을 뜸하게 하고 있습니다. 도서 중 몇권은 사두고 펴보지 않은 것들도 있네요.일단 정리도 할 겸 적어봅니다.
1. 헬로, 안드로이드

헬로, 안드로이드 -
에드 버넷 지음, 한정민 옮김/ITC(아이티씨)안드로이드 관련문서를 본적은 있지만 매번 튜토리얼 찾아보면서 하기도 귀찮고, 사실 이런식으로 하면 시간이 좀 많이 걸립니다.할수만 있다면 괜찮은 스승이나 교재를 가지고 처음부터 끝까지 연관성있는 내용으로 쭉 훑어보는게 최고죠.전체가 10장으로 이루어져 있는 이 서적은 6장까지의 내용이 게임 '스도쿠' 를 만드는 내용으로 채워져 있고 나머지 부분에 SQLite 나 센서사용법, 웹브라우저 써먹기, 쓰레드, OpenGL 의 내용으로 채워져 있습니다.내용은 정말로 "Hello, Android" 의 수준이며 안드로이드 입문자에게 권장할만합니다. Java 에 대해 어느정도 익숙하고 Eclipse를 사용하고 있는 독자라면 주말동안 충분히 따라하면서 볼 수 있을겁니다. 번역서라서 그렇겠지만 내용치고는 가격이 좀 높은 것이 단점이라면 단점이겠습니다.
2. 스프링 2.5 프로그래밍
웹 개발자를 위한 스프링 2.5 프로그래밍 -
최범균 지음/가메출판사구입한지는 좀 되었지만 그나마 최근에 와서야 나름 내용을 다 봤다라는 수준( 책을 쭉 읽어보면 모르는 내용이 거의 없고 업무에도 적용해 본? )이 되어서 정리해봅니다.Spring 2.5 프레임워크를 다루는 서적이고 국내에서 출간된 서적 중 몇 안되는 스프링 서적 중 하나입니다.출간된 최근 서적 중 2.5 버전을 다루는 거의 유일한 서적이고, 내용이나 가격면에서 흠잡을만한데가 별로 없는 잘 만들어진 입문서입니다.
3. 빌 게이츠, Nextpage
빌 게이츠, Next Page -
메리 조 폴리 지음, 양승민 옮김/엘도라도
원제가 "Microsoft 2.0: How Microsoft Plans to Stay Relevant in the Post-Gates Era&q…

SoundEngine 메모리 누수 패치

참조 : http://www.iphonedevsdk.com/forum/iphone-sdk-development/5249-weird-behaviour-soundengine-anyone-else-seen.html
기존 iPhone/iPod Touch 에서 사운드 관련 처리를 할때 많이 사용되는 SoundEngine 의 UnloadEffect에 메모리 누수 버그가 있습니다.이 경우 SoundEngine.cpp에 있는 UnloadEffect 함수를 다음과 같이 바꾸면 됩니다. SoundEffect_UnloadEffect 함수의 구현이 실제로는 저 함수를 호출하기 때문에 바꾸시는게 좋습니다.OSStatus UnloadEffect(UInt32 inEffectID)

    SoundEngineEffect *theEffect = mEffectsMap->Get(inEffectID); 
    if (theEffect) 
    { 
        mEffectsMap->Remove(inEffectID); 
        delete theEffect; 
    } 
    return 0;
}끝.

몇주 안에 나올 새로운 Ribbit 서비스, 그리고 개발자 모델 변경

아무래도 개발자들이 계속 늘어남에 따라 기존의 Ribbit 플랫폼 기반 서비스 개발을 위해 무료로 제공해 주던 free call / free sms 등을 신용카드 결제정보와 연동하도록 바꿀 모양입니다.다행히도 미리 Ribbit Developer 커뮤니티에 참가한 기존 개발자들은 향후 90일간 현재의 무료 서비스들을 그대로 이용할 수 있게 해주고 추가로 $25 credit 을 준다는군요. ( 그래봐야 개발하고 있는 게 없는데 -_-;; )단계에 걸친 마이그레이션 후 4월 10일부터는 모든 신규 기능들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랍니다.아래는 Ribbit Developer 커뮤니티에서 날라온 이메일 전문.
Dear Ribbit Developer
Thanks for being a part of the Ribbit developer community. Over the next few weeks we will be rolling out a number of new services, a new developer model, a self-service path to monetization as well as significant infrastructure and UI improvements.
New Services and FunctionalityInternational CallingVoice-to-Text TranscriptionsPublic Access Call Tokens (i.e. multi-login and widget deployment)  Add and Manage Sub-UsersSelf-Service Payments via Credit CardsRESTful API (in Beta) - 2-Way SMS-Enabled Numbers (UK)New Developer Model

We believe that innovation and new forms of interactivity will come from the ability to create rich, comp…

iPhoneOS 3.0 Beta release!

출처 : http://www.apple.com/iphone/preview-iphone-os/
iPhoneOS 3.0 베터버전 나왔습니다.이제 Cut/Copy/Paste 가 가능하고 MMS로 사진/연락처/오디오파일/위치정보를 전송할 수 있으며(iPhone3G만) 이메일의 읽고 쓰기가 랜드스캐이프 모드(가로모드)에서도 가능합니다.iPhone SDK에서 크게 눈에 띄는 기능으로는(http://developer.apple.com/iphone/program/sdk.html) 1. Store Kit 프레임워크를 이용한 어플리케이션 내 구매 가능2. Apple Push Notification 서비스3. "Made for iPod" 인 악세사리 하드웨어와 30pin doc connector 또는 블루투스를 통해 접속, 통신을 할 수 있습니다. ( External Accessory 프레임워크 추가 )4. 기기간 P-to-P 접속 가능 ( 이제 고스톱이나 기타 멀티플레이 게임/어플 만들기가 훨씬 쉽겠네요 )5. 구글 모바일 맵 서비스와 연동하는 Map Kit 프레임워크를 통해서 어플리케이션 안에 지도를 임베딩할 수 있습니다. 6. 업데이트된 "Media Player" 프레임워크를 통해 사용자의 iPod 에 있는 음악/팟캐스트/오디오북에 접근할 수 있습니다.
3.0 베타 다운로드를 위해서는 업데이트된 Developer License Agreement 를 Porgram Portal 에 등록된 Agent 가 동의해줘야 가능합니다.얼른얼른 Agree 하시고 다운로드 받아보세요. ( 전 무서워서 정식 나오면 받을 예정 -_-;; )

오늘은 성패트릭 데이, 녹색옷을 입지 않은 사람을 꼬집어주세요

어제 집 앞 이마트 가서 녹색 가디건을 하나 구입해서 오늘 아침 학원에 입고 갔습니다.강사인 Holly도 마침 녹색 옷을 입었더군요. Holly 왈, 오늘은 성 패트릭 데이니까 녹색 옷 안입은 다른 사람들을 꼬집어 줄 수 있다고 하는군요.성패트릭데이에 대한 네이버 사전 설명 : http://100.naver.com/100.nhn?docid=849247
그나저나 이제 Holly가 한국을 떠날 날도 한달정도 밖에 남지 않았네요. 1년동안(중간에 공백은 조금 있었지만) Holly한테 참 많은걸 배우고 정도 많이 들었는데... 그녀의 애견인 Sophie 를 무사히 고향으로 저렴하게(?) 데려갈 수 있는 방법을 찾았다고 하니 그나마 다행이군요. (  한국 -> 일본으로 간 다음, American Airline 으로 갈아타는 방법이라고 하는데 혹시 cage 포함해서 35kg 넘어가는 대형견으 데리고 미국 갈 분들이라면 참고하셔도 될 듯 )
-P.S-포스팅이 뜸하여 땜빵으로 올려봅니다. -_-a 지지난준가 부산->광명 KTX 타면서 골드미스다이어리 촬영씬도 보고 이것저것 글 적을건 많습니다만 이상하게 키보드에 손이 안가는군요. OTL ( 봄타나? -_-; )

이래서 자동차 보험료는 비교해 보고 가입해야

자동차 보험 만료가 약 한달정도 남아 있는 시점에서 올해도 어김없이 자동차 보험사로부터 알아서 전화가 오기 시작했습니다. 지난주에 ERGO 다음다이렉트와 현재 가입해 있는 현대HiCar로부터 견적을 받았고, 방금전에는 교보AXA로부터 보험료 견적을 받았는데, 보험사마다 약간씩 내용과 조건에 차이가 있고 그에 따른 가격차가 있다는 건 알고 있었지만 이건 차이가 좀 큽니다.예를 들어 방금 전 받은 교보AXA의 경우 제 97년식 티뷰론TGX의 보험료가 무려 503,290원에 달합니다.조건은 대물1억에 사망/후유 3천, 부상 천오백,  무보험차상해 최고 2억, 자손 미가입, 긴급출동 서비스 포함이고 산출조건은 97년식 티뷰론 2.0 TGX 에 부부한정 만 30세 이상 에어백1개, ABS,자동변속기.반면 다음다이렉트로부터 받은 견적은 대물을 3억으로 올리고 ( 요새 간간히 억대 넘어가는 차량들이 보이는 관계로 -_-;; ), 사망/후유도 5천만원으로 했음에도 불구하고 405,790원, 대물을 1억으로 받는 경우 394,450원입니다. 현재 가입되어 있는 현대HiCar의 경우 사망장애3천/부상5천/대물3억 등등의 조건인 경우 429,450원입니다. 대물1억의 경우는 417,910원이네요.보험사에 따라서 보험료 산출의 기준이 다르겠지만 그렇다고 해도 최저가와 최고가 사이에 10만원이나 차이가 나는건 좀 문제가 있지 않나 싶습니다.
그건 그렇고...3개 보험사 모두 스포츠형자동차 요율이라고 해서 쿠페형태의 자동차이기만 하면 할증을 붙이는 건 여전하군요.  고속도로 나가보면 시속 160km이상으로 날라다니는 국산 세단들 널렸습니다만 -_-;;;;저처럼 대학교 다닐때 오토바이 보험 든 것까지 포함해서 지금까지 사고 및 10대 중과실로 인한 벌금 한번도 내지 않은 모범운전자는 보험료 할인 좀 팍팍 해주시면 안될까요?(과속은 있었지만 20km/h 초과는 없었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