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년 2월 8일 일요일

한국타이어의 "XQ 옵티모 Nova"

일주일 전 일요일에 아래와 같은 포스팅을 작성한 적이 있습니다.

타이어 교체, 금호타이어 SPT vs 한국타이어 벤투스 V12 evo -

그리고 이틀 후인가? 사정이 생겨 연차를 내게 된 김에 오후 늦게 분당 궁내동 티스테이션(동호회 협력점)에 가서 타이어를 교체했습니다.

교체한 타이어는 생뚱맞게도 SPT도 아니고 V12 evo 도 아닌 나름 comport and premium 의 최상위 근처에 포지셔닝을 하고 있는 XQ 옵티모 Nova입니다.

타이어 4짝 + 휠얼라인먼트 이래저래 해서 비용은 50만원 정도가 들었네요.


XQ 옵티모 Nova 를 선택한 이유는 한달에 한두번 고속도로 주행을 할 수 있을까 말까인 상황에서 승차감이 좋지 않고 소리도 많이 나는 스포츠형 타이어를 장착하기 보다는 승차감 위주의, 그러면서도 어느정도 이상의 그립/배수/접지 성능을 지닌 UHP 타이어를 장착하기로 마음을 먹었는데... 마음에 들었던 한국타이어의 Ventus S1 noble 이 205/50R15 사이즈가 나오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뭘 할지 고민을 하던 차에 티스테이션 직원분이 XQ 옵티모 Nova를 추천해 주셨는데, 205/50R15 사이즈의 경우 Ventus S1 noble 과  XQ 옵티모 Nova 는 같은 타이어라고 하시네요.

선뜻 이해는 되지 않았지만 제품 카탈로그를 보니 두 타이어 모두 모델명은 동일했습니다.

장사치의 말을 100% 믿는건 바보들이나 하는 짓이지만 어쨌거나 거금을 주고 구입한 자기 제품이 좀 더 우수하고 좋은 것이길 바라는 마음은 거의 같을 겁니다.

그런 마음으로 잠깐 새로 산 타이어에 대한 자랑을 -_-;;; ( 속물근성 )


XQ 옵티모 Nova 홈페이지 : http://xqoptimonova.hankooktire.com/


아래는 실내 소음테스트 결과랍시고 올라온 도표인데, 정말 저런지는 몰라도 확실히 예전에는 노면소리가 꽤 많이 올라왔는데 요즘은 엔진소리가 더 크게 들립니다.

(예전에 쓰던 SPT는 트레드가 거의 남아있지 않아서 더 그랬던듯...)

K-20090209-078218

기타 배수도 잘 되는 형태고 안팎 비대칭 구조 나발나발, 그리고 실리카 고무를 써서 빗길에서의 제동도 잘된다네요. ( 빗길에서 긴급제동할 일은 크게 없겠지만 -_-;; )

더불어 예전 타이어는 처음부터 약간 편마모가 된 상태로 차를 받은거라 휠발란스나 얼라인먼트를 맞춰도 계속 조금씩 틀어지고, 차가 노면을 심하게 타는 (심지어 평지에서도!) 일이 있었는데 이번에 타이어 4짝을 모두 바꾸고 휠얼라인먼트를 본 덕분에 더이상 차가 노면을 타지 않게 되었습니다.


혹시 TV에서 아래와 같이 정려원씨가 출연했던 한국타이어 광고를 보신 적이 있나요? 그 광고가 바로 XQ 옵티모 Nova 광고입니다.


혹시라도 타이어를 교체해야 할 때가 된 분이라면, 그리고 승차감 위주의 프리미엄 타이어를 고민중이시라면 이번기회에 XQ옵티모 Nova를 한번 써보는 것도 좋을 듯 합니다.

(라면서도 써보지 않았던 벤투스 v12 evo 도 한번 써봤으면 하는 마음은 어쩔 수 없군요 -_-;;)

댓글 없음:

댓글 쓰기

가장 많이 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