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년 6월 17일 화요일

6년동안 12만명 vs. 1년동안 8만명

네이버에 처음 블로그를 만든 게 2003년의 일입니다.

이 글을 쓰는 2008년 6월 17일 현재 120,096명이 다녀갔네요. 물론 최근에는 여기로만 포스팅을 하고 있습니다만...

image


그에 비해 작년에 처음 설치했던 테터툴즈 기반 블로그인 이곳에는 1년 3개월 정도만에 8만명이 다녀갔습니다. 특히 2008년부터는 매월 만명 이상이 다녀가고 있고 한참 블로그 포스팅을 했던 4월 5월에는 거의 매달 2만명씩 다녀갔네요.

image

물론 방문자가 많아진 이유가 양질의 포스팅을 올렸다든지 유익한 정보가 있기 때문이라기 보다는 올블로그나 mixsh 같은 메타블로그 사이트에 블로그를 등록하고, 때때로 블로거뉴스에 트랙백 포스팅을 했기 때문이라는 점이 좀 안타깝긴 합니다.

그나마 '쓸만한' 포스팅은 아직까지 여기보다는 제 네이버 블로그쪽이 그나마 더 많은 것도 사실이구요.


좀 더 열심히 포스팅을 해봐야겠습니다. 1일 1 포스팅의 생활화를 하고 싶다는 생각도 들지만 여기가 일기 쓰는 곳으로 사용되고 있지도 않고 해서 그것도 좀 애매하네요.

몇몇 RSS 를 구독하고 있는데 거의 매일같이 양질의 포스팅을 하시는 분들을 보면 참 대단하다는 생각도 들고, 저 사람은 도대체 뭐하는 사람인가 하는 생각도 듭니다.

(부럽다는 이야기 -_-;)

댓글 없음:

댓글 쓰기

가장 많이 본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