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년 4월 9일 수요일

어웨이크(awake) 관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늦잠을 푸~ㄱ 자고 나서 선거를 한 후에 아내와 함께 오랫만에(?) 영화관을 찾았다.

처음부터 제시카 알바가 나오는 어웨이크를 보러 갈려고 특별히 뭘 보겠다고 생각한건 아니었지만, 가보니 어웨이크(awake)가 개봉했길래 그걸 봤다. 사실 나와 아내는 허니(Honey) 이후로 그녀의 팬이다.

어웨이크는 수술 중 각성이라는 일반인에게는 다소 생소한 주제를 다루고 있는데, 국내에서도 이미 '리턴' 이라는 영화로 소개된 바가 있다.(하지만 내용은 상당히 다르다, '리턴' 기대하고 '어웨이크'보러가진 마시길)


수술중 각성에 대해 몇가지 자료를 찾다가 아래 블로그에서 '수술중 각성' 에 대한 많은 정보를 얻을 수가 있었다. ( http://healthlog.kr/136 )

실제 가능성은 0.1 ~ 0.7 % 정도로 빈도는 매우 낮지만, 마취의에 대한 불만 중 2%가 수술중 각성에 대한 부분이고 미국쪽 자료에는 수술받을 환자 중 50%가 이 수술중 각성에 대한 공포를 가지고 있다고 한다.
실제 수술중 각성은 완전히 마취가 깨는 것이 아니라 꿈꾸는 것과 비슷한 느낌으로 몽롱하게 의식이 돌아오며 "청각과 촉각" 은 살아나지만 마취상태라 말을 하거나 몸을 움직일 수가 없는 상태라고 하는데, 이때문에 수술중 각성을 경험한 사람들은 외상후 스트레스 장애를 겪게 된다고 한다.

수술중 각성은 이쯤으로 설명하고, 영화에 대해서 짦게 이야기한다면

이 영화를 재밌게 보느냐 마느냐의 핵심은 "반전" 이 있다는 걸 듣고 가느냐 아니냐라고 생각한다.
( 여기까지 이미 보셨다면 ㅈㅅ )

영화보러 가기 전에 누군가로부터 들었던 이 하나의 사실만으로 나는 영화초반부 이후로 결말을 짐작해 버렸고, 그 결말은 사실이었다. -_-;;;

이정도 짐작이 가능한 정도면 영화 자체로는 참으로 스토리와 짜임새가 형편없었다는 거지. 스토리가 빵빵하면 반전이 있다는 걸 알고 가도 어디서 무슨 반전이 있는질 전혀 모르게 되어야 하고, 사실 "헐리우드 영화" 의 반전은 대부분 "제일 아닌거 같은 사람 또는 제일 가까운 동료 또는 애인" 이 막판반전의 대상이다.

제시카 알바의 팬이라면 영화관으로 고고싱~ 그렇지 않다면 DVD 나오길 기다렸다 보길 바란다.
(중간에 수술을 위한 개복장면이 정말로 리얼한 만큼 TV에서 방영하게 되면 거의 필름을 난도질하게 될 것 같다)




댓글 2개:

  1. 어웨이크는 봤는데...



    수술중각성을 거의 최면요법으로 견디던데요.



    몇일전 뉴스보니까 최면마취 성공했다고 하더라구요. (외국에서)

    답글삭제
  2. 우울한딱따구리2008년 4월 29일 오전 6:23

    @바다바람 - 2008/04/29 17:52
    그 아저씨는 수술중 각성이라기보다는 그냥 최면술로 마취 안하고 손가락 하나를 달랑 자른거죠 아마? ㅎㅎ

    답글삭제

가장 많이 본 글